::::: 소중한 아기와 여성의 건강을 위한 산부인과 :::::
메뉴
 

산전관리

산후관리

분만후 운동

피임의 종류

월경주기법

성병의 종류

갱년기 증후군의 증상

갱년기 증후군의 치료

유방암 조기 진단

유방암 자가 진단법

골다공증 예방과 치료

Untitled Document

유방암은 서구의 여성 종양 중에서 가장 빈도가 높은 질환이고 근래에는 우리나라에서의 유방암의 빈도 역시 증가하는 추세로 자궁암, 위암과 함께 3대 여성 종양으로 간주됩니다. 다른 암종과 마찬가지로 유방암 역시 조기에 발견하는 경우 90% 이상의 5년 생존율을 기대할 수 있으므로 조기 진단과 검진의 필요성이 강조되고 있습니다.

검진 방법은 질환의 조기 진단이 가능하고 검사법이 간단하며 손쉽게 시행할 수 있고 시행 비용이 저렴한 것이 적당합니다. 유방암의 검진을 위해서 여러 연구를 통해 연령에 따른 지침이 제시되고 있는데 가장 널리 사용되는 방법은 유방조영술과 자가촉진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20대가 되면 정기적인 생리주기에 따라 자가 촉진법을 실시하는 것이 좋습니다. 생리주기 중에서 생리가 끝나는 시기로부터 2,3일 내에 유방실질이 가장 감소되어 있는 시기에 시행하는데 편안하게 누운 자세에서 팔을 올리고 반대편 손으로 유방의 바깥쪽으로부터 주의깊게 촉진을 시행하고 반대쪽 유방도 같은 방법으로 촉진을 실시합니다. 30대가 되면 기초진단자료로 유방조영술을 시행하고 40대부터는 주치의의 지도하에 1,2년 마다 유방조영술을 시행하는 것이 좋습니다. 50대부터는 암 다발연령 으로 간주되어 증상이 없는 경우에는 매년 유방조영술을 실시하고 그 중간에라도 증상이 있으면 유방조영술을 시행하여 조기진단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이런 검진방법을 시행하여 조기에 유방종양을 발견하는 경우 완치의 가능성이 있고 수술후 생존율도 증가하므로 여성보건 측면에서 위와 같은 간단한 자가 촉진법과 유방조영술을 시행하는 것이 좋습니다.

 
::::: 소중한 아기와 여성의 건강을 위한 산부인과 :::::